이삽코리아/한국우리사주협회
   

회원등록 비번분실
교육 프로그램
 교육 프로그램
 안병룡의 ESOP 강좌
우리사주제도의 이해를 돕기 위해 안병룡이 마련한 강좌 코너입니다.
현장 강의 요청은 ESOP 현장교육게시판에 신청해 주시기 바랍니다.
작성자 안병룡
작성일 2008-06-13 (금) 07:41
분 류 칼럼
ㆍ추천: 0  ㆍ조회: 1769      
차입형 우리사주제도의 위기
얼마전 차입형 우리사주제도에 대해 국내에서 중요한 판결이 있었다. 차입형 우리사주제도가 도입된 지, 3년 정도 되어가지만, 아직까지 사원들이 이 제도를 활용해 기업을 인수한 경우는 없다. 물론 회사 돈으로 갚는다고 하지만, 사원들이 이 제도를 활용하는 배경에는 결국 세전 급여로 상환하는 것이라는 점에서, 그리고 노동을 제공하는 일차적인 이해관계자라는 점에서 차이가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차입형 기업인수 그 자체는 크게 문제가 되지 않는다. 다만 그 결정과정에서 사원들이나 주주들의 충분한 동의를 받고 진행되어야 한다는 것이 중요하다.
아래는 최근 차입형 기업인수로 물의를 빚은 인수자에 대해 법인이 유죄를 확정한 사례이다.
---------------------------
자기 돈 한 푼 없이, 자산 1000억원대 기업을 살 수 있을까.

집을 살 때 구입할 주택을 담보로 대출을 받는 것처럼, 인수할 예정인 기업을 담보로 대출을 받는다면? 실제로 이런 방식으로 기업을 인수해 중견기업의 회장이 된 '21세기 봉이 김선달'에게 법원이 처음으로 유죄 확정 판결을 내렸다.

미국에선 폭넓게 허용되고 있는 기업 인수·합병(M&A)의 한 방식으로 'LBO(후불제 인수·Leveraged Buy Out)'라 불리는 이 기법은 M&A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지만, '날강도 수법'이라는 비판도 받아왔다. M&A에서 '뜨거운 감자'였던 LBO에 대해 우리 법원은 판결을 통해 "기업에 손해를 끼치는 '업무상 배임(背任)'죄에 해당한다"는 입장을 확실히 했다.

건설회사 ㈜신한의 김춘환(59) 회장은 지난 2001년 서류상으로만 존재하는 '페이퍼 컴퍼니' A회사를 설립한 뒤, 부도 후 법원에서 회생 절차를 밟고 있던 ㈜신한을 700여억원에 인수했다. 그러나 그의 돈은 한 푼도 들지 않았다. ㈜신한의 부동산과 예금 등 900여억원을 은행 등에 담보로 제공하고, 대출을 받았기 때문이다.

대출을 받을 때는 "회사 자산을 담보로 제공하겠다"는 약속을 먼저 하는 방식을 썼다. 적은 돈으로도 큰 기업을 인수하는 '지렛대 효과(leverage effect)'를 이용한 LBO 방식을 100% 활용한 것이다.

지난 4일 서울고법 형사6부(재판장 박형남)는 "회사에 상당한 손해를 끼칠 위험을 초래했다"며 김 회장에게 징역 3년에 집행유예 4년, 벌금 20억원을 선고했다. 김 회장은 같은 사건으로 지난 2004년 2심에서 '무죄'를 선고 받았지만, 대법원이 2차례나 유죄 취지로 사건을 파기 환송을 하면서 이번에 유죄가 확정됐다.

M&A 전문 변호사들은 "세계적으로 활성화된 M&A 기법을 원천 차단했다"며 법원 입장을 비판하고 있다. 지난 2005년 하이트의 진로 인수, 2004년 크라운제과의 해태 인수, 같은 해 상해기차의 쌍용자동차 인수 등이 LBO 방식이 활용된 사례로 알려져 있다.

법무법인 '화우'의 이숭기 변호사는 "LBO는 자기자본이 조금 부족할 때 쓸 수 있는 유용한 기법인데, 법원이 자기자본 한 푼 없는 기업인수를 처벌하기 위해 LBO 자체를 위법하다고 판결하면서 가지를 쳐내기 위해 뿌리까지 잘라낸 것 같다"고 말했다.

김앤장에서 M&A 전문변호사로 이름을 날렸던 신희택 서울대 법대 교수는 "미국과 달리 우리나라는 주주 이익과 법인 이익을 너무 엄격히 구분하고 있다"며 "이번 판결 때문에 M&A가 전반적으로 위축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LBO에 대한 법적 제재는 투기자본의 기업 사냥을 막고, 기업의 경영권 방어에도 도움이 된다는 의견도 있다.
윗글 개인 주식양도차익 과세와 우리사주제도
아래글 정부가 우리사주제도를 통해 세금감면을 지원하는 이유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안병룡의 ESOP강좌'의 저작권에 대해 하로동선 2006-10-31 1979
Policy 39 우리사주매수선택권 설명 안병룡 2017-04-04 1477
Policy 38 BW, CB를 우리사주로 볼 수 있는가? 안병룡 2010-07-15 921
Policy 37 일자리 창출과 보존 수단으로서의 ESOP 안병룡 2010-04-21 973
ESOP 단상 36 포춘지 선정 '일하기 좋은 100대 기업' 중 14%가 ESOP기업 안병룡 2009-04-22 1560
칼럼 35 스웨덴 임노동기금의 관점 분석 안병룡 2009-04-01 1806
Policy 34 스톡옵션(Stock Option)계약 안병룡 2008-10-24 3058
Policy 33 미국의 우리사주제도 발달사 안병룡 2008-10-24 1733
칼럼 32 M&A에 대한 프랑스와 한국의 시각 안병룡 2008-09-10 1155
Policy 31 개인 주식양도차익 과세와 우리사주제도 안병룡 2008-09-04 1482
칼럼 30 차입형 우리사주제도의 위기 안병룡 2008-06-13 1769
ESOP 단상 29 정부가 우리사주제도를 통해 세금감면을 지원하는 이유 안병룡 2008-06-01 1366
Policy 28 미국의 우리사주제도 연구 - 제1편 안병룡 2008-05-30 2426
Policy 27 미국 비상장회사의 문제점에서 배울 점 안병룡 2008-05-30 2130
Policy 26 전자증권, 온라인 주총 도입으로 우리사주조합의 의결권행사가 쉬.. 안병룡 2008-05-26 1496
ESOP Culture 25 ESOP학교에서의 교원 소유문화 안병룡 2008-03-18 1536
ESOP 단상 24 '우리사주제도' 용어에 대한 설명 안병룡 2008-03-06 2276
Policy 23 투자세액공제와 우리사주 출연금 세액공제에 대해 안병룡 2008-01-21 1599
ESOP 단상 22 사르코지 "기업 이윤 3분의 1 종업원에 줘라" 안병룡 2008-01-10 1494
ESOP 단상 21 하이마트 매각을 보면서 안병룡 2007-10-31 2827
12

한국우리사주협회는 우리사주조합을 지원하기 위해 주식회사 이삽코리아가 운영하는 공익목적 웹사이트입니다.
한국우리사주협회 All right reserved 2003.   사업자등록번호 : 107-87-15203
서울 종로구 수송동 75. 두산위브파빌리온 735호.   대표자 : 안병룡  대표전화 : 010-2513-0888